홈으로 | 공지사항 | 로그인 | 회원가입 | 장바구니 | 주문확인 | 마이페이지 | 즐겨찾기


  경상북도문화재자료 제173호 ‘만휴정’ 

기본정보
   - 문화재 분류 : 누(정)·각
   - 지정 : 경상북도문화재자료 제173호(1986.12.11)
   - 시대 : 조선시대
   - 소재지 : 안동시 길안면 묵계리 1081

   만휴정은 보백당 김계행(寶白堂 金係行)공의 정자로 1500년
   (연산군 6)에 건립하였습니다.
   현재의 건물은 중수를 거치면서 일부는 조선후기 양식을
   보이는 부분도 있어 다소 변형된 듯 여겨집니다.
   보백당 김계행 선생은 조선 초의 문신으로 여러 관직을
   역임하다 연산군 폭정을 만나자 벼슬을 버리고 고향땅으로
   낙향했습니다.
   그 후 설못(현 소산2리)가에 조그마한 정자를 지었으나 길
   옆인 관계로 더욱 조용한 장소를 찾아 이 정자를 건립하게
   되었다 합니다. 만휴정은 묵계서원에서 개울건너 산곡간에
   들어서면 웅장한 계곡에 반석위로 폭포를 동반한 곡간수
   (谷澗水)가 흐르는 절경을 이루는 곳에 동남향으로 자리
   잡고 있습니다.


만휴정 앞으로 폭포가 떨어지고 있다. 


만휴정

정면 3칸, 측면 2칸으로 된 정자의 전면쪽 3칸은 삼면이 개방
된 누마루형식으로 누각 주위 삼면에는 계자각난간을 돌린 것을 볼 수 있습니다. 뒤쪽 3칸은 어칸이 마루로 전면의 누마루와 연접되어 있으며, 후벽의 문하부는 궁판이 높직하게 끼워져 있습니다.
양 퇴칸은 온돌방을 들였는데 방의 앞부분은 일반적인 쌍여 닫이 세살문을 달았으나 마루쪽으로는 띠살무늬의 세짝 들어 열개문이 설치되어 있습니다.
 전면쪽을 고스란히 개방하여 툇마루로 구성한 예는 흔하지 않으며, 약계정과 유사한 평면형식을 보이고 있는 것이 특징입니다.


또한 기둥 상부에는 연봉장식이 가미된 2익공양식의 촛가지가 돌출되어
있어 조선후기 작품으로 간주되지만 말기의 번잡한 양식과는 달리 품위를 유지하고 있죠.창방위에는 연꽃을 새긴 화반을 놓았는데 비교적 공을 들여 조각한 것으로 보이죠. 상부는 5량가로 대량위에 동자주를 세워 종량을 놓았으며 그 위에 제형판대공을 올렸습니다.

지붕은 홑처마 팔작으로 처마앙곡과 안허리가 매우 날카로워 정자의 맛을 더욱 살리고 있습니다.

   ※ 주의해주세요!!!
     보백당 김계행 선생에 대해 알고 가시면 만휴정의 뜻을 느낄 수
     있습니다.
     비오는 날은 만휴정 근처의 바위들이 미끄럽습니다. 조심하세요.


다리를 건너 만휴정으로 들어가는 문 


VI소개 | 일러스트소개 | 회원이용약관 | 개인정보취급방침 | 이메일무단수집거부 | ▲ 위로이동

Copyright ⓒ 2009 by 천지갑산마을영농조합법인  All rights reserved.
상호 : 천지갑산마을영농조합법인 / 사업자등록 : 508-81-24785 / 대표 : 임영섭/ 통신판매신고 : 제2009-5070129-30-2-00012호 [사업자정보공개]
주소 : 우)36735 경북 안동시 길안면 송사시장길 102 (송사리) / 전화 : 054-822-8833 / 공장 : 054-822-8833 / 메일 : lys5056@hanmail.net / 담당 : 이또하루미